유란시아서 재단 번역본 한국어 사이트            

수태 고지
(
Annunciation)

 
P.1341:6, 122:3.1 어느 날 저녁 해질 무렵, 요셉이 집으로 돌아오기 전에, 가브리엘은 낮은 돌 식탁 옆에서 마리아에게 나타났는데, 그 여자가 침착을 찾은 뒤에, 가브리엘은 말했다. “나는 내 주이자 네가 사랑하고 기를 분의 명령을 받고 오노라. 너 마리아에게, 내가 반가운 소식을 가져오노니, 네 안에 잉태된 자를 하늘에서 예정하셨고, 때가 되면 네가 한 아들의 어머니가 될 것을 내가 알리노라. 너는 그를 요수아라 부를지니, 그가 땅에서, 사람 가운데서 하늘나라를 열리라. 요셉과 너의 친척 엘리자벳을 제외하고 이 문제로 입을 열지 말라. 그 여자에게도 내가 나타난 적이 있고, 그 여자도 곧 한 아들을 나으리니, 그 이름은 요한이 될지며, 너의 아들이 사람들에게 큰 힘과 깊은 확신으로 선포할 구원의 소식을 위하여 길을 예비하리라. 나의 말을 의심하지 말지니, 마리아야, 이 집이 운명(運命)의 아이가 사람으로 거할 곳으로 선택되었음이니라. 나의 축복이 너에게 머무르고, 최고자들의 권능이 너를 굳세게 하겠으며, 온 땅의 주가 너를 덮으리라.”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