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란시아서 재단 번역본 한국어 사이트            

야반 도주
(elopement)
 

 

P.923:2, 83:2.2 매력이 아니라, 강요가 원시의 결혼에 접근하는 것이다. 옛 시절에 여자는 성에 쌀쌀함이 없었고, 도덕 관습이 주입한 대로 오직 성의 열등감을 가졌다. 침공이 무역을 앞선 것처럼, 사로잡아 결혼하는 것이 계약 결혼에 앞섰다. 어떤 여자들은 자기 부족의 늙은 남자들에게 지배되는 것을 피하려고, 생포될 때 모르는 체하곤 했다. 그들은 다른 부족으로부터 온 제 또래의 남자 손에 굴러 떨어지는 것을 더 좋아했다. 이 거짓 도망은 강제로 생포하는 것과 나중에 매력으로 구혼하는 사이에 과도기 단계였다.

P.923:3, 83:2.3 옛 형태의 결혼식은 탈출하는 흉내, 일종의 도망 연습이었고, 이것은 한때 흔했던 관습이었다. 나중에는 생포를 흉내내는 것이 정규 결혼식의 일부가 되었다. 현대의 소녀가 “사로잡히는 것”에 저항하고, 결혼에 대하여 말하기 싫어하는 것은 다 옛 관습의 유물이다. 문턱을 넘어 신부(新婦)를 메고 가는 것은 몇 가지 고대의 관습, 다른 것 가운데도 아내를 훔치는 시절을 생각나게 한다.


▲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