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란시아서 재단 번역본 한국어 사이트            

라나포지
(Lanaforge)

 

P.511:3, 45:2.3 사타니아의 현재 우두머리는 너그럽고 명석한 통치자이며, 그는 반란의 시험을 거친 통치자이다. 체계의 조군주(助君主)로서 근무할 때, 라나포지는 네바돈 우주에서 더 일찍 동란이 있었을 때 미가엘에게 충성했다. 막강하고 명석한 이 사타니아 군주는 단련과 시험을 받은 행정자이다. 네바돈에서 두 번째 체계 반란이 일어난 계제에 체계 군주가 비틀거리고 어둠에 빠졌을 때, 잘못을 저지르는 우두머리의 제1 조수였던 라나포지는 정부의 고삐를 잡아채고, 그 불행한 체계의 본부 세계나 사람 사는 세계들에서 성격자들이 비교적 적게 분실되도록 체계의 사무를 처리하였다. 라나포지는 미가엘에게 봉사하는 데, 그리고 상위의 권한을 가지고 선임 계급이었던 그의 형제의 이탈이 있던 바로 그 마당에, 이렇게 충실히 활동한, 네바돈 전체에서 유일한 1차 라노난덱 아들이라는 명예를 지닌다. 예전의 어리석음으로 생긴 모든 결과를 극복하고 반란의 산물을 사타니아로부터 제거할 때까지, 라나포지는 아마 예루셈으로부터 옮겨지지 않을 것이다.

 

P.602:4, 53:2.1 루시퍼와 제1 조수 사탄은 예루셈에서 50만 년이 넘도록 군림했는데, 그 때 그들의 마음 속에서 우주의 아버지와 당시에 그의 대관(代官)인 아들, 미가엘에 맞서서 비로소 대오(隊伍)를 정렬하였다.

 

P.511:3, 45:2.3 사타니아의 현재 우두머리는 너그럽고 명석한 통치자이며, 그는 반란의 시험을 거친 통치자이다. 체계의 조군주(助君主)로서 근무할 때, 라나포지는 네바돈 우주에서 더 일찍 동란이 있었을 때 미가엘에게 충성했다. 막강하고 명석한 이 사타니아 군주는 단련과 시험을 받은 행정자이다. 네바돈에서 두 번째 체계 반란이 일어난 계제에 체계 군주가 비틀거리고 어둠에 빠졌을 때, 잘못을 저지르는 우두머리의 제1 조수였던 라나포지는 정부의 고삐를 잡아채고, 그 불행한 체계의 본부 세계나 사람 사는 세계들에서 성격자들이 비교적 적게 분실되도록 체계의 사무를 처리하였다. 라나포지는 미가엘에게 봉사하는 데, 그리고 상위의 권한을 가지고 선임 계급이었던 그의 형제의 이탈이 있던 바로 그 마당에, 이렇게 충실히 활동한, 네바돈 전체에서 유일한 1차 라노난덱 아들이라는 명예를 지닌다. 예전의 어리석음으로 생긴 모든 결과를 극복하고 반란의 산물을 사타니아로부터 제거할 때까지, 라나포지는 아마 예루셈으로부터 옮겨지지 않을 것이다.

 

 

P.608:8, 53:7.12 “하늘에서 있은 전쟁”의 시초부터 루시퍼의 후계자가 임명받을 때까지, 체계 시간으로 2년이 넘게 걸렸다. 그러나 드디어 새 군주가 왔고, 유리 바다에 그의 참모진과 함께 도착했다. 나는 가브리엘이 에덴시아에서 동원한 예비군 사이에 있었는데, 라나포지가 놀라시아덱의 별자리 아버지에게 준 첫 메시지를 잘 기억한다. 이렇게 적혀 있었다. “예루셈 시민은 단 한 사람도 분실되지 않았다. 하늘 가는 모든 필사자가 불 같은 시련을 견디었고, 결정적인 시험으로부터 성공하여, 온통 승리를 거두고서 솟아났다.” 그리고 구원자별에, 유버르사에, 파라다이스에, 사람이 승천하여 살아남는 체험은 반란에 대하여 가장 큰 보장이요, 죄에 대하여 가장 확실한 보호 조치라는, 확신을 주는 이 소식이 전해졌다. 이 고귀한 예루셈 집단의 충성스러운 사람들은 꼭 187,432,811명이었다.

 

▲ Top